배너
뉴스종합범종교가톨릭개신교불교민족종교해외종교이슬람생활 종교인의 성경 분석탐방 기획
전체기사 Trend & View 마음을 비춰보는 포토에세이 종교지도자 칼럼 매일종교신문 공지 사항
편집  2020.09.22 [10:06]
주형식 목사의 성서 이해
매일종교신문 공지 사항
안내데스크
신문사소개
광고안내
저작권문의
구독신청
불편신고
독자투고
제휴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 보호정책
기사제보
주형식 목사의 성서 이해
쉐키나의 그림자 아래에 27. 재편성과 이동
하나님은 우리의 피난처시요 힘이시니
기사입력: 2019/12/18 [21:22]  최종편집: ⓒ 매일종교신문
주형식 목사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많은 사상자를 낸 군대는 재편성하여 진군해야 한다. 싯딤에서의 끔찍한 전염병 이후, 이스라엘 백성들은 약속된 땅을 빼앗기 전에 더 많은 조직과 지도를 필요로 하였다. 첫 번째 단계는 민수기의 모두(冒頭)에 실린 바, 40년 전 일어났던 일들을 되풀이해서 말해주는 것이었다. 여호와께서는 군대조직을 위하여 20세 이상 모든 이스라엘 남자들의 숫자를 계수하라고 명령하셨다(1). 총계는 603,550명이었는데, 이 숫자에 레위지파는 포함되지 않았다(46). 저 군대가 가나안을 정복했어야 했다.

 

여호와께서는 애굽을 떠난 세대를 위하여 구약의 다른 어느 곳에서보다 더욱 크게 집중적으로 기적들을 행하심으로써 그분의 능력을 보여주셨다. 비극적이게도 그 백성들은 그분에 대한 개인적인 신뢰를 유지시키지 못했다. 10명의 정탐꾼들의 보고로 겁을 먹은 백성들은 하나님께서 그 땅을 선물로 주실 능력이 있으심을 믿기를 거절했다. 그래서 하나님께서는 그들이 받아 마땅한 보응을 주셨다. “너희 시체가 이 광야에 엎드러질 것이라 너희 중에서 이십 세 이상으로서 계수된 자 곧 나를 원망한 자 전부가 여분네의 아들 갈렙과 눈의 아들 여호수아 외에는 내가 맹세하여 너희에게 살게 하리라 한 땅에 결단코 들어가지 못하리라”(14:29,30).

 

광야에서의 40년 끝 무렵에, 젊은 세대로 이루어진 군대를 새롭게 조직하기 위하여 인구 조사가 재실시 되어야 하였다. 여기에는 여호수아와 갈렙을 제외한 연로한 세대는 아무도 포함될 수가 없었다. 과연, 이스라엘의 지도자들이 20세 이상 남성들 601,730명의 명단을 만들었을 때, 두 신실한 정탐꾼을 제외하고 첫 인구조사에 포함되었던 이들은 아무도 거기 없었다(26:64,65). 이들을 제외한 나머지 백성들은 광야 무덤에 묻혔다.

 

바로가 깜짝 놀랄만큼 애굽에서 이스라엘의 인구는 폭발적으로 증가하였었다(1). 그러나 광야에서 성인 남성의 수효는 여호와께 대한 반역으로 인한 전염병 같은 요인들로 인해서 40년 간 감소했다. 어떤 지파들은 다른 지파들보다 좀 더 나았다. 반역자 시므리가 속한 시므온 지파(25:14)59,300(1:23)에서 22,200(26:14)으로 현저하게 감소하였다. 이것은 시므온은 가나안에서 더 작은 영토를 받을 것인 반면에, 하나님께 신실하고 광야에서 그들의 수효를 유지한 다른 지파들은 더 큰 기업을 받을 것을 의미했다(52-56).

▲ 보티첼리 ‘고라,다단, 아바람의 처벌’, 1481-2, 시스티나 예배당, 바티칸  

 

르우벤 지파의 인구조사 보고는 르우벤 지파의 두 대표자였던 다단과 아비람이 고라(레위지파) 패거리와 한 통속이 되어 모세를 거스려 싸웠던 일을 우리에게 상기시켜 준다. 그들은 땅이 그들을 삼켜버리고, 불이 250인을 사를 때, 경고의 징표와 본보기로 죽임을 당했다(9,10). 우리 모두는 그 사건을 잘 알고 있다(16). 그러나 지금 우리는 무언가 새로운 사실을 배울 수 있다. “하지만 고라의 아들들은 죽지 아니하였더라”(26:11).

 

다단과 아비람의 모든 가족들이 그들과 함께 죽임을 당하였다(16:27,32). 그리하여 하나님의 형벌의 일환으로서 그들의 가계는 즉시 끊겼다. 반면 고라의 아들들 (혹은 자녀들)은 계속 생명이 유지되었다. 성경은 우리에게 그 이유에 대해 언급하지 않는다. 아마도 그들이 이미 하나님께 신실함을 보였었기 때문에 그랬을 것이다. 우리는 시편을 읽으면서 고라의 후손들이 성경에서 가장 위대한 믿음과 찬양의 노래 중 몇 몇의 저자로서 등장하는 것을 발견할 수 있다.  

 

그들의 작품들 중 하나가 시편 46편인데, 이렇게 시작한다. “하나님은 우리의 피난처시요 힘이시니 환난 중에 만날 큰 도움이시라 그러므로 땅이 변하든지 산이 흔들려 바다 가운데에 빠지든지 바닷물이 솟아나고 뛰놀든지 그것이 넘침으로 산이 흔들릴지라도 우리는 두려워하지 아니하리로다”(46:1-3).

 

이 말씀은 내 주는 강한 성이요란 마틴 루터의 유명한 찬미를 위한 영감을 주었다. 옛 반역자의 자녀들이 정확하게 그 정반대 방향으로 가고 여호와를 충성스럽게 따르기로 선택할 때, 우리는 미래를 위한 희망을 본다. 하나님께서 놀라운 은혜와 지혜로써 고라의 아들들을 살려두실 때 그분이 무엇을 하고 계시는지 아셨다. 수천 년 동안 그분의 백성들은 그들의 설득력 있는 격려 덕분에 더욱 강해질 수 있었다

 

주형식 목사는 다수의 교회와 교단행정직에서 봉사를 하다가 미국 미시간주에 위치한 Andrews Theological Seminary에서 목회학 박사(Doctor of Ministry)를 취득한 후 귀국하여 현재 묵동교회 담임목사로 재직 중이다.

 

ⓒ 매일종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연재소개 전체목록
쉐키나의 그림자 아래에 27. 재편성과 이동
쉐키나의 그림자 아래에 26. 처형을 통한 속죄
쉐키나의 그림자 아래에 25. 지도자들에게 책임을 물음
쉐키나의 그림자 아래에 24. 음식과 성
쉐키나의 그림자 아래에 23. 먼 미래에 대한 예언들
쉐키나의 그림자 아래에 22. 예상치 못한 축복들
쉐키나의 그림자 아래에 21. 메소포타미아의 악담가
쉐키나의 그림자 아래에 20. 쳐다보고 살라
쉐키나의 그림자 아래에 19. 성전(聖戰)
쉐키나의 그림자 아래에 18. 자비의 힘
쉐키나의 그림자 아래에 17. 미래의 정결을 위한 대비책
쉐키나의 그림자 아래에15. 여호와의 원자로
쉐키나의 그림자 아래에14. 산 자와 죽은 자 사이에서
쉐키나의 그림자 아래에 14.리더십을 놓고 벌어진 위기
쉐키나의 그림자 아래에 14. 징역살이인가 아니면 봉사의 시간인가
쉐키나의 그림자 아래에 13. 하늘의 “약속된 땅”으로의 입성이 지연됨
쉐키나의 그림자 아래에 12. 가나안 정탐꾼의 보고
쉐키나의 그림자 아래에 11. 권력과 인종차별주의
쉐키나의 그림자 아래에 10. 고기 가마를 탐함
쉐키나의 그림자 아래에 9. 징징거리는 일에 대한 경고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광고
광고
  안내데스크신문사소개광고안내저작권문의구독신청불편신고독자투고제휴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 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범 종교의 진정성을 두루 살펴 보고 이해함으로써 각 종교와 사회의 화평과 상생, 조화를 이룬다.
회장 이옥용 /발행-편집인 신민형 / 양형모 상임고문 / 편집국장 이부평 / 청소년보호책임자 강은나
우) 140-846 서울시 용산구 원효로 1가 70번지 (83길 21)
대표 전화: 02-703-8267 | 팩스: 02-3211-4419 인터넷 매일종교신문
등록번호:서울 (아)01319(범종교신문 등록 2009년 9월 1일,2013년 6월 15일 제호변경)
기사제보 : minhyung-s@hanmail.net
Copyright ⓒ 2009-2013 매일종교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