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전체기사포커스범종교가톨릭개신교불교민족종교해외종교이슬람다문화 사회기획특집
전체기사 Trend & View 마음을 비춰보는 포토에세이 종교지도자 칼럼 이상훈 박사의 ‘바둑으로 배우는 성경공부’ 매일종교신문 공지 사항
편집  2018.11.15 [15:05]
불교
매일종교신문 공지 사항
안내데스크
신문사소개
광고안내
저작권문의
구독신청
불편신고
독자투고
제휴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불교
세계 禪 스승·1만명 단체 명상 ‘DMZ세계평화명상대전’ 개최
한국참선지도자협회 주최, 13-16일 ‘세계명상힐링캠프’도 이어져
기사입력: 2018/09/12 [20:16]  최종편집: ⓒ 매일종교신문
매일종교 뉴스1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참선지도자협회(회장 각산 스님)는 세계 선 스승들과 1만명 대중이 참가하는 ‘DMZ세계평화명상대전’을 10월 13일 경기 파주시 임진각 평화누리공원에서 개최한다.    

이 행사에는 태국 고승 아잔 간하, 영국 케임브리지대 출신의 명상가이자 저술가 아잔 브람, 세계 불교 통합 운동을 펼쳐온 대만 심도(신다오) 선사, 한국 간화선을 대표하는 혜국 스님 등 국제적으로 명성이 높은 선(禪)의 스승들이 참여한다. 참가 인원이 1만 명에 이를 것이라는 게 주최 측 설명이다.    

아잔 간하는 태국의 등불로 불렸던 아잔 차의 직계 제자다. 50년 가까이 밀림 속에서 탁발 수행했으며 스승으로부터 ‘번뇌 없는 자’로 인정받았다. 아잔 브람은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영적 스승 100인 가운데 한 명으로 꼽힌다. 베스트셀러 ‘성난 물소 놓아주기’ ‘술 취한 코끼리 길들이기’의 저자이기도 하다. 심도 선사는 ‘불법은 하나’라는 신념 속에 종교 간 대화를 통해 세계 평화를 수호하기 위해 노력해왔다. 대만 시내에 세계종교박물관을 열면서 세계 불자 50만 명 이상에게 후원을 받기도 했다. 13세에 해인사에서 일타 스님을 은사로 출가한 혜국 스님은 화두를 들고 수행하는 간화선(看話禪)의 대표적인 수행자다. 조계종 수좌회 의장을 지냈다.     

DMZ 행사 참가비는 무료로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진행한다. 오전 11시 혜국 스님의 한반도 평화 기원 참선법문을 시작으로 낮 12시 아잔 간하의 세계 평화 메시지, 오후 1시 아잔 브람과의 DMZ 평화 걷기 명상 등이 이어진다.    

‘세계명상힐링캠프’는 강원 정선군 하이원리조트에서 3박 4일 일정으로 열린다. 캠프 참가자들은 DMZ세계평화명상대전이 끝난 뒤 리조트로 이동해 14일부터 본격적인 일정에 들어간다. 14일 오전 10시 아잔 간하의 ‘입재법문’을 시작으로 좌선, 하늘등산로 걷기 명상, 각산 스님과 심도 선사 등의 수행 지도 등이 이어진다. 매일 저녁에는 아잔 간하와의 질의응답 및 수행 인터뷰도 있다.    

각산 스님은 “DMZ세계평화명상대전과 세계명상힐링캠프가 잇달아 열리는 것은 세계 불교계에서 유례가 없는 일”이라며 “DMZ대전을 통해 불자들의 평화에 대한 소망을 모아 한반도 평화에 기여하고 싶다”고 말했다.    

행사를 주최하는 한국참선지도자협회는 봉암사, 해인사 등에서 수행한 30년 이상의 경력을 지닌 스님들과 정신의학 명상심리학 등 관련 분야 전문가들로 구성됐다. “참선과 명상의 대중화로 ‘명상 한류’의 본거지가 되겠다”는 게 협회의 포부다.
ⓒ 매일종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안내데스크신문사소개광고안내저작권문의구독신청불편신고독자투고제휴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범 종교의 진정성을 두루 살펴 보고 이해함으로써 각 종교와 사회의 화평과 상생, 조화를 이룬다.
회장 이옥용 /발행-편집인 신민형 / 양형모 상임고문 / 편집국장 이중목
우) 140-846 서울시 용산구 원효로 1가 70번지 (83길 21)
대표 전화: 02-703-8267 | 팩스: 02-3211-4419 인터넷 매일종교신문
등록번호:서울 (아)01319(범종교신문 등록 2009년 9월 1일,2013년 6월 15일 제호변경)
기사제보 : minhyung-s@hanmail.net
Copyright ⓒ 2009-2013 매일종교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