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프란치스코 교황, 베네딕토 16세의 건강을 위한 특별한 기도 요청

강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2/12/29 [09:44]
베네딕토를 기억하자, 끝까지 그를 위로하고 지지해 달라!

프란치스코 교황, 베네딕토 16세의 건강을 위한 특별한 기도 요청

베네딕토를 기억하자, 끝까지 그를 위로하고 지지해 달라!

강선희 기자 | 입력 : 2022/12/29 [09:44]

▲ 전임 교황 베네딕토 16세를 만나고 있는 프란치스코 교황  © 사진자료: 연합뉴스

 

프란치스코 교황은 28일(현지시간) 전임 교황 베네딕토 16세가 "매우 아프다"며 그를 위해 기도해달라고 요청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교황은 이날 바티칸의 바오로 6세 홀에서 열린 수요 일반 알현 말미에 이같이 깜짝 호소했고, 자세한 내용은 밝히지 않았다.

 

지난 4월 95세 생일을 맞은 베네딕토 16세는 2013년 건강상 이유로 교황직에서 사임했다.

 

교황의 자진 사임은 바티칸 역사상 598년 만의 일로 전 세계 13억 가톨릭 신자들에게 큰 충격을 안겼다.

 

베네딕토 16세와 그 뒤를 이은 프란치스코 교황의 이야기는 2019년 '두 교황'이라는 제목의 영화로도 제작돼 넷플릭스에 공개됐다.

 

베네딕토 16세는 교황직에서 사임한 이후 바티칸시국 내 한 수도원에서 지내고 있다고 통신은 전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침묵 속에서 교회를 지탱하고 있는 교황 베네딕토 16세를 위해 여러분 모두에게 특별한 기도를 부탁한다"며 "그를 기억하자. 그는 매우 아프다. 주님께서 교회에 대한 사랑의 증인으로 끝까지 그를 위로하고 지지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후 교황청은 전임 교황 베네딕토 16세의 건강이 최근 몇 시간 동안 악화했다며 프란치스코 교황이 베네딕토 16세를 방문했다고 전했다.

 

마테오 브루니 교황청 대변인은 "최근 몇 시간 동안 (베네딕토 16세가) 고령으로 인해 건강이 악화했다"며 "의료진이 돌보고 있으며, 상태를 계속 체크하고 있다"고 말했다.

 

기사제공: 연합뉴스

 

  • 도배방지 이미지

베테딕토 16세 건강위한 특별 기도 관련기사목록
시간을 쓰지 않으면 시간도 죽고, 할 일도 죽고, 자기도 죽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