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뉴스종합포커스범종교가톨릭개신교불교민족종교해외종교이슬람다문화 사회기획특집생활 종교인의 성경 분석
전체기사 Trend & View 마음을 비춰보는 포토에세이 종교지도자 칼럼 이상훈 박사의 ‘바둑으로 배우는 성경공부’ 매일종교신문 공지 사항
편집  2020.03.29 [18:12]
신민형 범종교시각
매일종교신문 공지 사항
안내데스크
신문사소개
광고안내
저작권문의
구독신청
불편신고
독자투고
제휴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 보호정책
기사제보
신민형 범종교시각
제2신천지, 교회 집단감염에 쏟아내는 공동체의식 결여와 종교 신뢰 추락
은혜의강 교회 등 교회 집단감염 관련 17일자 조간지 기사와 사설, 만평
기사입력: 2020/03/17 [13:53]  최종편집: ⓒ 매일종교신문
신민형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은혜의강 교회 등 교회 집단감염 관련 17일자 조간지 기사와 사설, 만평

-은혜의강 교회(47) 동안교회(24) 비롯 생명수 교회(15), 생명샘 교회(10) 부산 온천교회(32) 등 개신교회에서의 집단감염에 우려와 비판

-전 신문 1면과 톱기사, 사설로서 비중있게 다뤄

  (국민일보는 톱기사로 사과하는 은혜의강 목사 인터뷰로 각도 달리해)

 

▲ 한겨레 만평    

 

<교회 등 집단감염 관련 사설>

한국: '확진자 감소' 방심 파고든 코로나 집단감염, 경각심 유지해야

조선: 이번엔 교회 집단 감염, 운동시설·클럽도 위험 지대

중앙: 무책임한 일부 교회·클럽이 방역 전선 허문다

동아: 수도권 교회 집단 감염방역, 예외도 방심도 없어야

경향: 코로나19 완전 진화까지 종교계 결단과 협조 절실하다

한겨레: 속출하는 교회 집단감염, 더 적극적 대책 세워야

서울: 종교단체는 공동체에 사회적 의무를 다하라

세계: 느슨해진 '사회적 거리 두기', 방역 고삐 다잡을 때다

국민: 교회가 집단 감염 온상 되지 않도록 조심해야

 

 

<교회 등 집단감염 관련 기사>

한국 1: “소독한다며 입에 소금물 분무기성남 은혜의강 교회 집단감염

      25면 기자의 눈 '하나님만 섬기고 이웃은 외면해도 되나'

조선 1: 성남 교회 49, 부천 교회 15예배강행이 부른 집단감염

중앙 8면 톱: 은혜의강 교회 47명 확진소독한다며 입에 소금물 뿌려

동아 1: 성남 은혜의강 교회 집단감염, 하루 43명 추가확진

       5면 톱: 소독한다며 분무기로 입에 소금물인포데믹이 키운 집단감염

경향 3면 톱: 집단감염 사례 계속 나오는데주말예배 포기 못하는 교회들

한겨레 6면 톱: ‘은혜의 강교회 하루만에 또 40교회 들 집단감염 비상

서울 4면 톱: 또 종교시설 집단감염소독한다며 분무기로 소금물 입에

세계 1: ‘거리두기권고 무시집단감염 화 키운다

       3면 톱: '다닥다닥' 거리두기 무시 + '소금물 분무' 정보감염증

국민 14: 집단감염 은혜의강 교회, ‘잘못된 정보에 당했다

      30면 톱: 은혜의강교회 김철웅 목사 큰 누를 끼쳤다

 
ⓒ 매일종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연재소개 전체목록
제2신천지, 교회 집단감염에 쏟아내는 공동체의식 결여와 종교 신뢰 추락
감사하고 즐거운 양택, 평온하고 아늑한 음택-우주의 풍수지리 명당
경자년 설 기도문을 힘겹게 작성하며
베이비부머 세대 맏형 내안에 Z세대도 있다
부처 눈엔 부처, 돼지 눈엔 돼지
아픔은 속으로 새겨 놓지 말고 마음에서 떠나게 하자
정든 곳 떠나는 이사, 그리고 저승으로의 이사
청와대 종교지도자 초청 만찬 관련 조간종합지 보도와 사설 요지
사소한 일상에서 찾은 삶의 구원과 행복...그리고 깨달음
법화산 떠나며 가보지 않은 길 걷기와 '죽음 명상'
밴댕이 소갈머리 좁쌀영감의 기우(杞憂)
말귀 알아듣기 시작한 손녀 위한 추석날 추모감사기도
약도 필요없는 노화증세와 북망산천
남을 먹여가며 살았다는 흔적은 별처럼 아름답다
​​'Amazing=놀라움=신기=감사'
여자의 일생
김정호의 호기심과 설레임, 희열과 열정이 만들어낸 대동여지도
혼란속에서 중구난방 터져나오는 목소리를 그저 대자연 우주에서의 삶의 노래로 듣자
‘중국 태산·노산과 동네 법화산’- 의무감으로 쓴 아내와의 중국 여행 소감
나이 들면 철들고 초연·의연해진다는 착각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안내데스크신문사소개광고안내저작권문의구독신청불편신고독자투고제휴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 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범 종교의 진정성을 두루 살펴 보고 이해함으로써 각 종교와 사회의 화평과 상생, 조화를 이룬다.
회장 이옥용 /발행-편집인 신민형 / 양형모 상임고문 / 편집국장 이부평 / 청소년보호책임자 강은나
우) 140-846 서울시 용산구 원효로 1가 70번지 (83길 21)
대표 전화: 02-703-8267 | 팩스: 02-3211-4419 인터넷 매일종교신문
등록번호:서울 (아)01319(범종교신문 등록 2009년 9월 1일,2013년 6월 15일 제호변경)
기사제보 : minhyung-s@hanmail.net
Copyright ⓒ 2009-2013 매일종교신문. All rights reserved.